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사회일반

정선아, '라이온 킹' 상영 중 '인증샷'…영화관 비매너에 네티즌 비난 '폭주'

  • 김경훈 기자
  • 2019-07-17 17:41:44
  • 사회일반

정선아, 뮤지컬배우, 인증샷, 라이온킹, 영화관, 저작권, 불법촬영

정선아, '라이온 킹' 상영 중 '인증샷'…영화관 비매너에 네티즌 비난 '폭주'
뮤지컬배우 정선아/사진=정선아 인스타그램

유명 뮤지컬 배우 정선아가 영화 ‘라이온 킹’과 관련해 영화관 비매너로 논란의 중심에 섰다.

정선아는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중국에서 두 번째 영화 관람. 어쩌다 보니 모두 다 디즈니. 디즈니는 사랑입니다”라며 영화 ‘라이온 킹’ 상영 중 찍은 장면을 올렸다.

정선아가 올린 사진을 접한 한 네티즌은 “설마 영화 상영 중 촬영하신 건 아니죠?”라는 댓글을 남기면서 정선아의 행동에 문제를 제기했다.

해당 게시물은 현재 사라진 상태지만 온라인 커뮤니티 등을 통해 급속하게 확산되면서 정선아에 대해 “매너가 없다”는 날카로운 지적이 이어지고 있다.

정선아, '라이온 킹' 상영 중 '인증샷'…영화관 비매너에 네티즌 비난 '폭주'
/사진=정선아 인스타그램

네티즌들은 “본인이 무대에 서는 사람이면서 공연 중 휴대전화로 사진 찍으면 기분이 어떨지 생각 안 해보셨나요?”, “국내서도 문제지만 해외까지 가서 무슨 망신인가”, “똑같은 행동으로 욕 먹은 사람들 많이 봤을텐데요”, “영화 보는데 갑자기 휴대폰 불빛 보이면 너무 신경쓰이던데” 등 의견을 쏟아내고 있다.

연예인들의 영화관 비매너가 구설에 오른 건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배우 공현주는 지난 2016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영화 ‘브리짓 존스의 베이비’ 엔딩 장면을 촬영해 올렸고, 아이돌 그룹 신화의 멤버 이민우는 2017년 영화 ‘킹스맨:골든 서클’ 장면을 올렸다가 거센 비판을 받고 사고한 바 있다. /김경훈기자 styxx@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