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호텔 델루나’ 이지은, 홍자매의 확신 있는 제안에 끌렸다

  • 정다훈 기자
  • 2019-07-08 14:45:26
  • TV·방송
이지은(아이유)과 여진구의 만남은 물론이고, 홍자매 작가와 오충환 감독이 의기투합해 그려낼 호로맨스 ‘호텔 델루나’ 배우들이 캐릭터를 향한 노력과 애정을 내보였다.

이지은은 tvN ‘나의 아저씨’ 이후 차기작으로 ‘호텔 델루나’를 선택했다. 이번 작품에 출연한 이유로 홍자매의 확신 있는 제안을 꼽았다.

‘호텔 델루나’ 이지은, 홍자매의 확신 있는 제안에 끌렸다
가수 겸 배우 아이유(이지은)가 8일 서울시 강남구 임피리얼 팰리스 서울에서 열린 tvN 새 토일 드라마 ‘호텔 델루나’ 제작발표회에 참석하고 있다. /사진=양문숙 기자

8일 오후 서울 강남구 임피리얼팰리스호텔에서 tvN 새 토일드라마 ‘호텔 델루나’(극본 홍정은 홍미란, 연출 오충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지은(아이유), 여진구, 신정근, 배해선, 표지훈(블락비 피오), 강미나(구구단), 오충환 감독이 참석해 작품에 관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지은은 이번 작품에서 큰 죄를 짓고 길고 긴 세월 동안 델루나에 묶여있는 호텔 사장 장만월을 연기한다. 장만월은 아름답지만 괴팍한 호텔 사장이다.

이지은은 “우선 ‘나의 아저씨’ 이후에 밝은 모습으로 인사를 드리고 싶은 마음이 컸다. 차기작을 빨리 결정하게 될지 몰랐는데 지인이 ‘호텔 델루나’에 대해 얘기했다. 급하게 대본을 읽어봤는데 여성 캐릭터가 강렬하고도 강인하고 사연이 많더라. 다양한 캐릭터가 들어온 다는 것에 감사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도 이지은은 “미팅을 할 때 걱정이 많이 됐다.”고 털어놨다. 그런데 “작가님과 감독님 이렇게 세 분이 확신을 주셔서 출연을 결정하게 됐다”고 밝혔다. 특히 “작가님께서 ‘지은씨 고민하는거 당연한데 이렇게 강하고 멋있는 캐릭터가 찾아오면 그때는 잡아보는게 어때요?’라고 자신감있게 말했다. 그 모습에 반해서 더 확신을 가지고 역할을 선택하게 됐다”고 전했다.

이지은은 “진짜 재밌다. 하이라이트 영상도 굉장히 재밌게 나왔는데 본편은 그것보다 더 재밌으니까 기대 많이 해달라. 더운 여름 오싹하고 달콤하게 보낼 수 있는 작품이 나올 것 같다. 재밌게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관심을 당부했다.

‘홍자매’의 신작 ‘호텔 델루나’는 엘리트 호텔리어가 운명적인 사건으로 호텔 델루나의 지배인을 맡게 되면서 달처럼 고고하고 아름답지만 괴팍한 사장과 함께 델루나를 운영하며 생기는 특별한 이야기를 그린 판타지 호로맨스.

오는 7월 13일 토요일 밤 9시 tvN 첫 방송된다.

/정다훈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