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문화 · 스포츠  >  방송·연예

[전문] 구하라 속옷노출 방송사고 "깜짝 놀랐지만 끝까지 노력했다"

  • 김진선 기자
  • 2019-06-27 14:34:16
  • 방송·연예
[전문] 구하라 속옷노출 방송사고 '깜짝 놀랐지만 끝까지 노력했다'
구하라 인스타그램

카라 출신 가수 구하라의 일본 복귀 무대에서 방송사고가 발생했다.

속옷이 노출되는 상황에서 침착하게 대처한 구하라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밝은 메시지를 전해 팬들의 응원이 쏟아지고 있다.

구하라는 26일 일본 TV도쿄 ‘테레토음악제 2019’ 무대에 올라 카라의 히트곡 ‘미스터’를 불렀다. 무대에서 노래를 부르며 안무를 시작하자 상의가 흘러내리기 시작해 약 20초간 속옷이 화면에 노출됐다. 다행히 속옷을 입고 있어 신체 노출은 막았다.

구하라는 당황하는 기색 없이 안무를 전환하며 옷을 다시 끌어올려 상황을 수습했다. 이 장면은 생방송으로 일본 전역에 퍼졌다.

팬들은 최근 구하라의 심신미약 상황이 공개된 만큼 방송사고 이후 걱정하는 의견을 쏟아냈다. 이날 포털사이트 실시간검색어에도 구하라가 오르내릴 만큼 노출이 화제로 번졌기에 인스타그램에는 그를 응원 메시지가 많았다.

한편 구하라는 27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일본어로 “오랜만에 음악 방송을 하게 돼 즐거웠다. 깜짝 놀라고 조마조마했지만 끝까지 노력했다. 응원 해 주셔서 감사하고 또 만나자”며 팬들에게 인사를 남겼다.

/김진선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