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정치
오신환 “이인영 맥주 잘 사주는 형님 돼 달라”

16일 기자회견 통해 3당 원내회담 제안

“민주 패스트트랙 강행 사과

한국 조건없이 국회 복귀해야”

이동섭 원내 수석부대표 임명

권은희·이태규 사개특위 보임

오신환 바른미래당 신임 원내대표가 16일 국회 원내대표실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패스트트랙 지정 과정에서 진행된 사개특위 강제 사보임을 정상화하겠다”고 밝히고 있다. /연합뉴스




오신환 바른미래당 원내대표가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에게 “맥주 잘 사주는 형님이 자리를 만들어주면 좋겠다”며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와의 3자 회담을 제안했다.

오 원내대표는 16일 국회에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나경원과 이인영에게 교섭단체 대표회담을 공식 제안한다. 티타임이든 호프타임이든 형식은 상관없다”며 이같이 말했다. 또 “각 당 원내대표 선거가 마무리되는 지금이 여야 모두 출구전략의 적기다. 국회 정상화를 위해선 집권 여당의 역할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오 원내대표는 민주당과 한국당 양측에 3자 협상을 위한 절충안을 제시했다. 그는 “민주당은 패스트트랙 강행 처리에 대한 사과의 뜻을 밝히고, 한국당도 (장외투쟁을) 할 만큼 했으니 조건 없이 국회에 복귀하는 게 옳다”고 밝혔다. 또 “한국당이 무책임하게 밖을 떠돌고 있으면 패스트트랙은 그냥 상정되는 것”이라며 이 법안이 그냥 통과되길 바라는 게 아니라면 국회로 돌아와 합의를 이뤄내는 게 바람직하다“고 당부했다. 오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10시와 10시 30분에 국회에서 이 원내대표와 나 원내대표를 각각 예방해 관련한 이야기를 나눌 전망이다.

오 원내대표는 이날 원내 인사도 발표했다. 이동섭 의원을 원내 수석부대표로 임명했고 권은희 의원과 이태규 의원을 각각 사법개혁특별위원회 간사·위원으로 보임했다. 채이배·임재훈 의원은 15일 오 원내대표에게 사임계를 제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인엽기자 inside@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정치부 김인엽 기자 inside@sedaily.com
남들이 가기 어려운 곳에 가고 듣기 어려운 이야기를 듣는 것, 기자의 특권이라 생각합니다.
부지런히 세상의 숨은 이야기들을 풀어내겠습니다. "
기자채널로 이동
주요 뉴스
2020.06.02 09:33:37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