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그녀의 사생활' 김재욱, 첫 로코 주연 도전..강렬함 벗고 부드러움 꽉 채웠다

  • 김주원 기자
  • 2019-04-10 08:36:22
  • TV·방송
배우 김재욱이 첫 로코 주연에 도전하며 새로운 캐릭터 갱신을 예고해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그녀의 사생활' 김재욱, 첫 로코 주연 도전..강렬함 벗고 부드러움 꽉 채웠다
사진=tvN ‘그녀의 사생활’

김재욱은 그동안 영화, 드라마, 연극까지 장르를 불문하고 다양한 분야에서 연기 스펙트럼을 넓혀왔다. 특히 캐릭터에 자신만의 색을 녹여낼 줄 아는 그의 노련함은 장르물을 만났을 때 더욱 빛을 발했다. ‘보이스1(2017)’을 통해 희대의 사이코패스 살인마 모태구 역을 맡아 등장할 때마다 시청자들을 공포감에 빠트렸고, 몽환적인 분위기에 섹시함을 더한 치명적인 악역을 탄생시켜 ‘김재욱의 재발견’이라는 극찬을 받았다. ‘손 the guest(2018)’에서는 구마 사제 최윤 역을 맡아 매 회 강렬한 에너지를 담은 연기를 선보여 배우로서의 존재감을 더욱 굳건히 다져왔다.

'그녀의 사생활' 김재욱, 첫 로코 주연 도전..강렬함 벗고 부드러움 꽉 채웠다
사진=각 방송사

이처럼 탄탄한 연기 내공으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아 온 김재욱이 이번에는 첫 로코 주연에 도전하며 또 한 번 활짝 필 준비를 끝마쳤다. tvN 수목드라마 ‘그녀의 사생활’은 직장에선 완벽한 큐레이터지만 알고 보면 아이돌 덕후인 성덕미(박민영)가 까칠한 상사 라이언(김재욱)을 만나며 벌어지는 본격 덕질 로맨스이다. 극 중에서 까칠한 미술관 천재 디렉터 라이언 골드 역을 맡은 김재욱은 기존의 작품에서는 볼 수 없었던 아트 천재로서의 프로페셔널한 면모와 초보 덕후의 모습을 오가는 두 가지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매료시킬 예정이다.

무엇보다 김재욱은 외모부터 스펙까지 사기에 가까울 정도로 완벽하지만 처음 하는 덕질에 당혹감을 감추지 못하는 모습으로 판타지와 현실을 잇는 중심축이 되어 극을 든든하게 이끌 예정이다. 지난 작품들보다 현실에 맞닿은 이야기와 캐릭터에 특유의 카리스마와 섹시한 분위기를 섞어 역대급 캐릭터의 탄생을 기대케 한다. 또한 상대 배우들과 만났다 하면 터지는 케미력까지 갖춘 김재욱이기에 올봄 유쾌하고 달콤한 매력을 유감없이 발휘할 그의 첫 로코 도전을 더욱 응원하게 만드는 이유다.

시청자들의 연애세포를 100% 충족시킬 본격 덕질 로맨스 tvN ‘그녀의 사생활’은 오는 10일 밤 9시 30분에 첫 방송된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