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라이프

‘리더의 심장’ 출간, 마음 다루기 통한 성공적 조직구성의 본질 제고

  • 정다훈 기자
  • 2019-04-08 08:38:15
  • 라이프
정서지능 개발의 세계적 전문가이자 비영리단체 ‘식스세컨즈’의 대표인 조슈아 프리드먼의 <리더의 심장>이 출간됐다.

최근 감정을 통제하는 기술인 ‘마음 다루기’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가운데, 다양한 솔루션들이 소개됐다. 그러나 무엇보다 마음의 상태를 정확히 점검해야만 이를 통제할 수 있다. 책을 따라하면 자신의 정서지능(EQ, Emotional Intelligence)을 단계적으로 훈련해 볼 수 있다.

‘리더의 심장’ 출간, 마음 다루기 통한 성공적 조직구성의 본질 제고

저자에 따르면 정서지능이란 ‘자신의 기분과 감정을 제대로 인지하고 이해 및 조절하는 능력’이다. 정서지능을 개발하는 과정은 3단계로 나뉜다. 먼저 첫 단계는 자기인식능력의 개발이다. 이를 통해 자신을 움직이는 것의 정체를 알아낼 수 있다. 이어 자극이 왔을 때 본인의 의지력을 십분 발휘, 잘 통제된 의식적 반응을 하는 것이 2단계다. 마지막으로 3단계에서는 훌륭한 리더들처럼 본인만이 아닌 더 큰 목적에 따라 선택을 조정해보라고 조언한다.

전체를 두 개의 파트로 나눈 신간은 EQ가 무엇이고, 어떻게 훈련하는지 상세히 설명한다. 서두로 시작하는 1장은 EQ가 생소한 독자에게 ‘감정이 업무에 어떤 영향을 주는지’를 설명하며 장을 연다. 예컨대 감정을 무작정 억제하려고만 하면, 회사에서 참던 화를 불쑥 내는 등 업무에 방해를 줄 수도 있다.

이어 두 번째 장 ‘두근거림을 다시 일과 삶으로’는 본격적인 훈련법이다. 3단계 훈련법을 따라하면, 누구나 자기인식과 경영, 나아가 더 큰 목적의 추구를 할 수 있다. ‘뛰어난 조직을 만드는 흙과 바람’에서는 EQ가 성과를 좌우하는지 재차 강조하며 장을 마친다.

실제로 ‘식스세컨즈’ 훈련을 도입한 페덱스 익스프레스의 경우, 전세계 직원에게 EQ 진단을 실시, 훈련을 통해 직원 44%의 EQ지표를 향상시켰다. 결과적으로 조직 전체의 감성지능이 높아져 조직 문화를 개선하고 생산성을 높였다.

저자는 페덱스 외에도 미 해군, 아마존, 카타르 항공 등 유수의 조직에서 정서지능 교육을 실시했다. 한국판 <리더의 심장>은 교육에서 실제 활용되는 ‘식스세컨즈의 정서지능 진단’ 쿠폰을 첨부했다. 쿠폰 코드를 이용해 60개 항목 설문조사에 응하면 분석 결과를 받아볼 수 있다. 본인의 약점, 강점, 개발 방향이 담긴 진단 결과를 바탕으로 보완해야 할 요소를 파악할 수 있다. 케이스에 따른 더욱 구체적인 조언은 책에 상세히 담았다.

책을 출판한 쌤앤파커스 관계자는 “사람의 마음을 읽어내는 사람이 진정한 리더”라며 “책은 정서지능을 스스로 향상시키고 싶은 모두를 위한 셀프 진단서이자 지침서”라고 출간 의지를 밝혔다.

/정다훈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