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부동산  >  분양·청약

[분양단지 들여다보기] 한양, 전남 순천서 '한양수자인 디에스티지' 분양

첫 민간공원조성 특례사업
'숲세권'에 특화설계도 적용

[분양단지 들여다보기] 한양, 전남 순천서 '한양수자인 디에스티지' 분양

도심 ‘숲세권’ 아파트가 주목을 받고 있는 가운데 한양이 전남 순천에서 민간공원조성 특례사업을 통해 ‘한양수자인 디에스티지(조감도)’를 분양한다. 한양수자인 디에스티지는 전남 순천시 용당동 일대에 지하 2층·지상 18층, 전용면적 79~110㎡ 총 1,252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일반공급은 전용 △79㎡ 163가구 △84㎡ 848가구 △98㎡ 133가구 △110㎡ 108가구이다. 이 단지는 전남에서 처음으로 ‘민간공원조성 특례사업’을 통해 공급하는 것이 특징이다. 공원예정부지 일부를 아파트로 개발하는 것인 만큼 ‘숲세권’ 단지의 혜택을 누릴 수 있다. 단지 인근에는 순천 최대규모인 22만여 ㎡ 규모의 공원이 조성될 예정이다.

[분양단지 들여다보기] 한양, 전남 순천서 '한양수자인 디에스티지' 분양

한양은 이 단지에 다양한 특화설계를 선보일 예정이다. 단지 전체 주차장을 지하화하고, 지하 주차장에는 차량과 사람이 이동할 때 밝기가 자동 조정되는 ‘디밍시스템’을 적용했다. 또 단지 내에는 입주민 카페와 작은도서관, 골프연습장, GX룸, 피트니스 등 다양한 커뮤니티 시설도 설치 한다는 계획이다. 선호도가 높은 4베이 판상형 구조로 타입에 따라 파우더룸, 대형 드레스룸, 알파룸, 팬트리 등 다양한 수납공간도 제공한다. 각 가구에는 실내 공기질 향상을 위해 헤파필터(H13등급)를 내장한 환기 시스템도 적용된다. 거실에 설치한 통합형 월패드와 스마트폰 등을 통해 조명과 온도를 제어할 수 있으며, 입주민들이 눈의 피로를 줄일 수 있도록 LED 조명을 설치할 계획이다.

무엇보다 단지가 들어서는 순천 신 생활권은 약 1만여 가구 대규모 아파트 타운이 형성될 예정인 만큼 신흥 주거지역으로의 기대감이 크다. 시청 신청사 건립, 도시재생 뉴딜사업, 문화도시 조성 등 대대적인 정비사업 기대감이 크다. 한양은 계약자들에게 다양한 혜택도 선보인다. 계약금은 1차 1,000만 원 정액제(1개월 후 잔액)로 책정했고, 중도금은 60% 무이자 혜택이 제공된다.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견본주택 대신 사이버 모델하우스로 예비 청약자에게 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 단지 안내 동영상, 세대 안내 동영상, 세대별 가상현실(VR) 등 상세 정보가 제공된다. 분양은 이달 23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24일 1순위 청약이 예정돼 있다. 당첨자 발표는 31일 진행하며, 계약은 4월 13일부터 16일까지다. /강동효기자 kdhyo@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