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우아한 가' 박혜나, 임수향의 친엄마가 아니었다..'충격 반전'

  • 김주원 기자
  • 2019-10-11 12:34:55
  • TV·방송
배우 박혜나가 MBN-드라맥스 수목드라마 ‘우아한 가(家)’에서 역대급 반전으로 충격을 안겼다.

'우아한 가' 박혜나, 임수향의 친엄마가 아니었다..'충격 반전'
사진=MBN-드라맥스 ‘우아한 가(家)’

이번 주 방송된 MBN-드라맥스 수목드라마 ‘우아한 가(家)’(연출 한철수 육정용, 극본 권민수, 제작 삼화네트웍스)에서는 박혜나가 임수향의 친엄마가 아니었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누구보다 친모녀(母女) 사이처럼 가깝게 지냈던 그들의 모습에 충격은 배가 되었다.

지난 방송에서는 재림(박혜나 분)이 아이를 낳을 수 없는 몸이라는 이유로 철희(정원중 분)에게 애정을 받지 못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심지어 불륜 상대이지만 두 아들을 낳은 영서(문희경 분)로 인해 점차 MC그룹에 설자리를 잃어갔다. 하지만 어느 날 선물처럼 찾아온 똑똑하고 착한 딸 석희(임수향 분) 덕에 제자리를 찾아가려다 진범을 알 수 없는 살인사건의 피해자가 되고 말았다.

이 사건의 비밀을 밝히기 위해 딸인 석희와 누명을 쓴 가정부의 아들 윤도(이장우 분)는 TOP팀을상대로 고군분투하고 있다. 자신이 트랜스젠더라는 사실을 재림에게 들키고 사진까지 찍힌 완준(김진우 분), 약물 중독으로 만들기까지 해 완벽하게 재림의 자리를 빼앗으려는 영서 둘 중 하나가 진범으로 의심 가는 상황. 하지만 완준이 완수(이규한 분)의 사건 당일 알리바이를 의심하는 장면이 더해지며 더욱 미궁으로 빠졌다.

점차 밝혀지는 ‘안재림 살해 사건’의 진상으로 인해 위기에 빠진 제국(배종옥 분)은 철희를 찾아가 석희의 출생의 비밀을 밝히며 충격을 선사했다.

박혜나는 짧은 등장에도 불구하고 화가로서, 아내로서, 어머니로서의 모습을 각기 다르게 표현해내며 존재감을 각인시켰다. 임수향의 기억 속에서 따뜻하고 다정했던 어머니 ‘안재림’으로 완벽히 분해 시청자들에게 안타까움을 주고 있다. 매회 경악스러운 진실이 밝혀지고 있는 만큼 살인사건의 진범이 밝혀져 박혜나의 억울함은 풀릴 수 있을지 궁금증이 더해진다.

한편, 박혜나가 출연하는 MBN, 드라맥스 ‘우아한 가(家)’는 매주 수목 밤 11시에 방송되며 종영까지 2회만을 남겨두고 있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