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국제  >  정치·사회

전쟁 대신 제재 택한 트럼프…48시간 내 이란제재 발표

“이란에 많은 옵션 있어”
“최후 옵션은 전쟁될 것”
중동 긴장은 다소 완화돼

전쟁 대신 제재 택한 트럼프…48시간 내 이란제재 발표
트럼프 대통령. /AP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사우디 석유시설 공격을 저지른 것으로 추정되는 이란에 대해 전쟁 대신 제재 카드를 꺼내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강화된 이란 제재가 48시간 안에 발표된다고 강조했다.

18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로스앤젤레스에서 기자들과 만나 “많은 옵션이 있다. 최후의 옵션이 있고 그것보다 덜한 옵션들이 있다”며 “우리는 보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최후의 옵션은 전쟁에 들어가는 것을 의미한다고 나는 말할 것”이라며 “지금 그것에 관해 말하고 있는 것은 아니다”라고 덧붙였다.

트럼프 대통령은 “우리는 지금 세계에서 가장 강한 군대를 갖고 있다. 나는 그것이 힘의 표시라고 생각한다. 공격하기는 매우 쉽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도 미군이 과거 중동과 이라크에 들어갔던 것을 언급하며 “그래서 우리는 그것에 동의하지 않는다. 우리는 무슨 일이 일어나는지 지켜볼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날 트럼프 대통령이 당장 군사카드를 쓰지 않겠다고 밝히면서 중동 긴장이 낮아지며 국제유가가 하락하기도 했다.
/뉴욕=김영필특파원 susopa@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