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영화

'판소리 복서' 링 위에서 '흥'이 난다, 메인 예고편 최초 공개

  • 김주원 기자
  • 2019-09-19 01:00:01
  • 영화
엄태구, 이혜리, 김희원 주연의 영화 <판소리 복서>가 유니크한 영화를 기다려온 관객들의 취향을 완전히 저격하며 기대감을 높이는 메인 예고편을 공개한다.

'판소리 복서' 링 위에서 '흥'이 난다, 메인 예고편 최초 공개
사진=CGV아트하우스/폴룩스(주)바른손

<판소리 복서>는 과거의 실수로 체육관에서 허드렛일을 하며 살아가던 전직 프로복서 ‘병구’(엄태구)가 자신을 믿어주는 든든한 지원군 ‘민지’(이혜리)를 만나 잊고 있었던 미완의 꿈 ‘판소리 복싱’을 완성하기 위해 생애 가장 무모한 도전을 시작하는 이야기를 담은 신박한 코믹 휴먼 드라마.

이번에 공개된 메인 예고편은 한 때는 복싱 챔피언이었지만 지금은 왠지 웃픔을 자아내는 ‘병구’가 어디에서도 본 적 없는 판소리 복싱에 도전하는 이야기를 강렬하게 전하고 있다. 이제는 프로의 모습이라곤 찾아볼 수 없는 스물 아홉 살의 ‘병구’가 무모해 보이지만 진지하게 판소리 복싱에 도전하는 모습부터 독특한 영화의 등장을 예고하는 가운데, 발랄한 에너지로 병구의 든든한 지원군이 되어 세계최초 유일무이한 판소리 복싱을 함께 이뤄가는 ‘민지’의 모습은 미소를 띄게 한다. 여기에 투덜대면서도 ‘병구’를 위하는 ‘박관장’의 케미까지 더해져 더욱 흥미진진한 전개를 기대케 한다. 특히 순수한 열정만으로 판소리 복싱에 뛰어든 세 사람의 모습은 왠지 모를 뭉클함과 공감을 자아내며 보는 이들로 하여금 응원을 보내게 만든다.

이처럼 신명나는 장구 연주와 에너지 넘치는 복싱이 보는 이들의 시선을 단박에 사로잡는 <판소리 복서>는 21세기 웃픈 존버들의 도전뿐 아니라 독특한 영화를 기다려온 많은 이들의 취향을 저격하며 유쾌한 웃음과 따뜻한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판소리 복싱’이라는 세상에 없던 소재를 바탕으로 독보적으로 유니크한 영화를 선보일 엄태구, 이혜리, 김희원 주연의 신박한 코믹 휴먼 드라마 <판소리 복서>는 오는 10월 개봉한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