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시황

'좋아하면 울리는' 송강, 정주행 부르는 찬란한 비주얼 화제

  • 최재경 기자
  • 2019-08-26 03:05:15
  • 시황
‘좋아하면 울리는’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는 송강의 비하인드 스틸이 공개됐다.

'좋아하면 울리는' 송강, 정주행 부르는 찬란한 비주얼 화제
/사진=나무엑터스

지난 22일 첫 공개된 넷플릭스(Netflix) 오리지널 시리즈 ‘좋아하면 울리는’ 속 송강이 여심을 사로잡고 있다. ‘좋아하면 울리는’은 좋아하는 사람이 반경 10m 안에 들어오면 알람이 울리는 ‘좋알람’ 어플이 개발된 이후 펼쳐지는 세 남녀의 청춘 로맨스다. 극 중 송강은 자기감정에 솔직한 직진남이자 순수한 매력이 돋보이는 황선오 역을 맡았다. 넷플리스 오리지널 시리즈 ‘좋아하면 울리는’ 공개 이후 송강은 웹툰 원작 속 황선오 캐릭터를 완벽하게 재현하며 큰 화제를 모으고 있는 상황.

이런 가운데 소속사 나무엑터스는 송강의 비하인드 스틸을 공개했다. 스틸 속 그는 만화를 찢고나온 듯한 찬란한 비주얼을 뽐내며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극 중 수많은 좋알람을 받으며 여심을 뒤흔들었던 황선오 그 자체로 변신한 송강은 깊은 눈망울 속 복잡한 감정을 담아내며 캐릭터에 완벽 동화되어있는 듯하다.

반면 쉬는 시간이 찾아오면 송강은 본래의 모습으로 돌아가 촬영장을 특유의 밝은 에너지로 가득 채우고 있다. 특히 카메라를 바라보며 미소 짓고 있는 그의 모습은 작품 속 선오와는 또 다른 매력을 풍기며 아직 다 보여 주지 않은 그의 다채로운 매력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키기도.

송강은 ‘좋아하면 울리는’ 웹툰 원작 캐릭터와 놀라운 싱크로율을 자랑하며 공개 전부터 많은 관심을 받았다. 때문에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로 재탄생된 ‘좋아하면 울리는’ 공개 이후 작품에서 그려지는 그의 모습은 시청자들의 감탄을 자아내며 1화부터 8화까지 순식간에 정주행하게 만드는 마법을 부리고 있다.

드라마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에 이어 ‘좋아하면 울리는’까지 열일 행보를 이어가며 대세 스타 반열에 오른 송강. 끝이 보이지 않는 그의 거침없는 행보에 많은 관심이 집중된다.

한편, 송강 주연의 넷플릭스(Netflix) 오리지널 시리즈 ‘좋아하면 울리는’은 넷플릭스를 통해 볼 수 있다.

최재경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