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시황

이재명, 경기지역화폐‘1일 홍보대사’로 변신 …도내 31개시군 돈다

이 지사, 배우 김민교·안병용 의정부시장 등과 경기지역화폐 홍보
이 지사 “쓰는 사람도 좋고, 소상공인·골목상권도 살리는 좋은 제도 많이 사용해달라” 당부

  • 윤종열 기자
  • 2019-08-23 16:03:25
  • 시황
이재명, 경기지역화폐‘1일 홍보대사’로 변신 …도내 31개시군 돈다
23일 의정부 동부치안센터 오거리 광장에서 열린 ‘경기지역화폐 방방곡곡데이트 31’의 제1회 의정부 데이트에서 이재명(가운데) 경기도지사가 배우 김민교(첫번째), 안병용(세번재) 의정부시장 등과 함께 의정부 지역화폐인 사랑카드로 물건을 구매하고 있다. /사진제공=경기도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23일 의정부 동부치안센터 오거리 광장에서 ‘1일 경기지역화폐 홍보대사’로 나섰다.

이 지사는 경기지역화폐 홍보 게릴라 데이트 투어인 ‘경기지역화폐 방방곡곡데이트 31’의 본격적인 시작을 알리고자 이날 ‘제1회 의정부 데이트’가 열린 의정부를 찾았다.

이 지사는 경기도 홍보대사인 배우 김민교, 안병용 의정부시장 등과 함께 의정부 지역화폐인 ‘사랑카드’로 직접 물건도 구매하고, 도민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하며 지역화폐의 취지와 편의성을 홍보했다.

이 지사는 “예전보다 공부도 많이 하고 열심히 일하는데도 점점 더 살기 어려워지는 이유는 돈이 한곳에 쌓여서 움직이지 않기 때문이다. 우리 모두 잘살기 위해서는 골목시장과 같은 실핏줄이 살아야 한다”며 “경기도는 골목, 지역경제, 소상공인이 같이 잘 살 수 있게 하려고 경기지역화폐를 쓰면 6∼10%를 지원해준다”고 설명했다.

이어 “사용하는 사람은 물론 소상공인, 자영업자, 점포 하시는 분들 모두가 혜택을 볼 수 있고, 지역경제도 살릴 수 있는 좋은 제도인 만큼 경기지역화폐를 많이 사용해달라”고 당부했다.

이날 행사의 메인무대인 ‘게릴라 데이트 트럭’에서는 인기가수 박현빈의 축하공연과 스윙댄스, 뮤지컬 가수의 사전공연, 홍보댄스팀의 축하공연 등 다채로운 이벤트도 진행됐다.

행사장을 찾은 1,000여 명의 도민들은 다채로운 행사도 관람하고 이 지사, 김민교 배우, 안병용 시장 등과 포토타임도 가지며 즐거운 한때를 보냈다. 이날 행사는 소셜라이브 방송을 통해 실시간 중계됐다.

이날 행사를 시작으로 막이 오른 ‘경기지역화폐 방방곡곡데이트 31’은 도내 31개 시·군 전역을 돌며 경기지역화폐 홍보활동을 펼치는 게릴라 데이트 투어 행사로 기획됐다.

‘방방곡곡데이트’를 진행할 ‘게릴라투어트럭’은 도내 시군 순회 홍보를 마친 뒤 오는 10월 18일 ‘경기도민의 날’ 기념식이 열리는 이천 세라피아 행사를 끝으로 약 2개월간에 걸친 운행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경기지역화폐는 지역경제 활성화와 소상공인 매출증대, 골목상권 살리기 등을 위해 추진하고 있는 민선 7기 이 지사의 ‘핵심정책’ 중 하나다.

‘지역경제와 소상공인, 골목상권 살리기’라는 취지대로 화폐가 발행된 해당 시군 지역 내 10억원 매출 이하의 상점에서만 사용할 수 있으며 백화점, 대형마트, 기업형 슈퍼마켓(SSM), 유흥업소 등에서는 사용할 수 없다.

구매 금액의 6∼10%의 추가 보너스 머니를 받을 수 있으며, 소득공제 30% 혜택이 있어 생활비 절감 효과를 누릴 수 있다. 또 카드로 발급받을 경우 체크카드처럼 가맹점 구분 없이 어디에서나 사용할 수 있어 편리하다. 지난 4월 1일부터 본격 발행되기 시작했으며, 지난 7월 말 기준 총 발행액이 2,243억원을 넘어섰다. 특히 지난 1일부터 다음달 30일까지 도내 31개 시군 곳곳에서는 추석 명절을 맞아 10%의 추가보너스 머니를 지급하는 이벤트가 진행된다. /윤종열기자 yjyun@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