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국제  >  정치·사회

아베, 마크롱과 정상회담…中 겨냥 "해양안보 협력"

  • 이재유 기자
  • 2019-06-26 21:56:36
  • 정치·사회

아베, 마크롱, , , 정상회담,

아베, 마크롱과 정상회담…中 겨냥 '해양안보 협력'
아베 신조(오른쪽) 일본 총리와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이 26일 일본 도쿄 총리관저에서 정상회담후 악수를 나누고 있다. /도쿄=교도연합뉴스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26일 도쿄 총리관저에서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하고 중국을 겨냥해 해양안보 분야에서 협력하기로 했다고 교도통신이 보도했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아베 총리와 마크롱 대통령은 이날 회담에서 해양안보와 기후변화 분야에서 구체적인 협력을 추진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양국 정부는 이날 안보, 경제, 국제 과제 등에서 향후 5년간 협력 목표를 정한 로드맵을 발표하기도 했다.

아베 총리는 회담 후 기자회견에서 “일본과 프랑스에 ‘자유롭고 열린 인도태평양’을 유지하는 것은 몰두해야 할 최우선 과제”라며 “주요 7개국(G7) 정상회의의 의장인 마크롱 대통령과 긴밀히 연대해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에서 논의를 주도하겠다”고 말했다.

마크롱 대통령은 오는 28~29일 일본 오사카에서 열리는 G20 정상회의 참석차 이날 일본에 도착했다. 마크롱 대통령의 방일은 대통령 취임 후 처음이다.

/이재유기자 0301@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