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뭉쳐야 찬다' 목요 예능 프로그램 중 2049 시청률 1위 기록

  • 김주원 기자
  • 2019-06-21 12:54:01
  • TV·방송
‘뭉쳐야 찬다’가 2049세대를 대상으로 한 타겟 시청률에서 목요일에 방송된 예능 프로그램 중 1위를 기록하며 상승세를 이어갔다.

'뭉쳐야 찬다' 목요 예능 프로그램 중 2049 시청률 1위 기록

'뭉쳐야 찬다' 목요 예능 프로그램 중 2049 시청률 1위 기록
사진=JTBC ‘뭉쳐야 찬다’

20일(어제) 밤 11시에 방송된 JTBC ‘뭉쳐야 찬다’(기획 성치경) 2회가 닐슨코리아 수도권 유료가구 기준 시청률 3.5%를 기록했다. 전국 기준으로는 3.2%로 지난 1회 방송보다 0.5%p 상승했다. 2049 타겟 시청률은 1.8%로 목요일에 방송된 예능 프로그램 중 1위를 기록했다. 2회 만에 거둔 쾌거다.

‘뭉쳐야 찬다’ 2회의 최고의 1분은 1승을 기원하는 어쩌다FC의 ‘8세 축구 훈련’ 현장이다. 분당 최고 4.7%까지 치솟았다. 프로그램 공식 ‘톰과 제리’ 이만기와 심권호의 집중력 향상 대결이 큰 웃음을 자아냈다.

레전드들의 좌충우돌 조기축구팀 어쩌다FC는 이외에도 ‘축구 골든벨’에서 남다른 ‘축알못’ 매력을 뽐내며 안정환 감독을 헛웃음 짓게 만들었다. 특히 골든벨에서 꼴등을 한 허재의 당당한(?) 매력은 현장을 초토화로 만들었다.

다음주 방송분에서는 ‘첫 골’을 목표로 두 번째 경기에 나서는 어쩌다FC의 모습이 그려질 예정이다. 안정환 감독의 특훈 후 레전드들이 어떻게 변했을지, 과연 멤버들은 첫 골에 성공해 멋진 팀 유니폼도 얻을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JTBC ‘뭉쳐야 찬다’는 매주 목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