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뭉쳐야 찬다' 레전드 군단 위한 '축구 골든벨' 개최..최고의 '축알못'은 누구

  • 김주희 기자
  • 2019-06-20 18:02:22
  • TV·방송
‘축구 룰 파괴자’로 등극한 어쩌다FC 멤버들을 위한 ‘축구 골든벨’이 열렸다.

'뭉쳐야 찬다' 레전드 군단 위한 '축구 골든벨' 개최..최고의 '축알못'은 누구
사진=JTBC ‘뭉쳐야 찬다’

오늘(20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JTBC ‘뭉쳐야 찬다’ 2회에서는 ‘축구 골든벨’에서 축구 지식 쌓기에 나선 어쩌다FC 멤버들의 활약이 그려진다.

각 스포츠 종목의 살아있는 전설들이 뭉친 조기 축구팀 어쩌다FC는 지난 실력 평가전에서 기본적인 축구 규정과 경기 방식조차 무시하는 충격적인 모습으로 화제를 낳았다. 이에 안정환 감독은 간단한 축구 상식 문제로 이뤄진 ‘축구 골든벨’을 개최, 레전드 스타들에게 축구 지식 긴급 수혈에 나섰다.

경기 도중에 골키퍼 포지션을 둘만의 합의 하에 바꿨던 ‘룰 파괴자’ 양준혁과 김동현, 공격만 들어갔다 하면 오프사이드 판정을 받으며 ‘도마의 신’이 아닌 ‘오프사이드 신’이 된 여홍철은 시험이라는 말에 잔뜩 긴장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같은 편 선수의 백패스를 ‘손’으로 잡으며 모두를 충격에 빠트린 허재는 골든벨이 시작되자 첫 번째 문제가 미처 끝나기도 전에 “에이 그걸 내가 어떻게 알아!”라며 버럭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

과연 어쩌다FC 최고의 ‘축알못’은 누가될지 ‘막하막하’ 대결의 현장은 20일(목) 밤 11시에 방송되는 JTBC ‘뭉쳐야 찬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주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