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기업

도전적 조직문화 키우는 LG디스플레이… "사내벤처 전폭 지원"

도전적 조직문화 키우는 LG디스플레이… '사내벤처 전폭 지원'
윤수영(뒷줄 오른쪽에서 8번째) 연구소장을 비롯한 LG디스플레이 경영진이 29일 마곡 사이언스파크에서 사내벤처 프로그램 ‘드림챌린지’ 1기 중간 발표회를 열고 사업추진 현황을 공유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LG디스플레이
LG디스플레이(034220)가 신성장동력을 발굴하고 도전적인 조직문화 구축을 위해 사내벤처 제도를 확대한다. 벤처팀이 창업 활동에 전념할 수 있도록 기존 업무나 인사고과 평가에서 제외하는 등 전폭 지원하는 것이 특징이다.

LG디스플레이는 29일 마곡 LG사이언스파크에서 사내벤처팀 사업추진 현황 중간 발표회를 열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지난해 말 최고기술책임자(CTO) 산하 임직원을 대상으로 공모한 ‘제1기 드림챌린지’에서 선정된 4개 팀이 사업계획을 공유하는 한편 시장성에 대한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들 4개 팀은 1년간 아이디어를 구체화하고 사업성을 검증한 후 사내 사업화, 스핀오프(분사) 등의 방식으로 사업을 추진하게 된다.

특히 LG디스플레이는 분사하는 팀에 대해 지분 투자로 사업 안정화를 지원할 뿐 아니라 사내 사업화 시 이익 또한 배분하기로 했다.

사내벤처팀을 별도 조직으로 두지만 창업에 실패하거나 분사 후 사업에 실패해도 재입사를 보장하는 등 고용 안정에 방점을 찍었다.

LG디스플레이는 중소벤처기업부의 ‘사내벤처 지원프로그램’ 운영 기업으로 참여해 드림챌린지 활동을 안정적으로 지원하기로 했다.

올 연말에는 전사 임직원을 대상으로 드림챌린지 2기를 모집한다. 디스플레이 기술 혁신을 이끌 외부 스타트업을 발굴·육성하는 ‘드림플레이’ 2기 대상자도 다음달 10일까지 모집할 예정이다.
/박효정기자 jpark@sedaily.com

도전적 조직문화 키우는 LG디스플레이… '사내벤처 전폭 지원'
LG디스플레이 사내벤처팀 ‘드림챌린지’ 1기로 선정된 팀이 구체화된 사업계획을 공유하고 시장성에 대한 의견을 수렴하는 발표를 진행하고있다. /사진제공=LG디스플레이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