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사회일반

부산 여대생 피살…이웃 남성이 목조르는 장면 CCTV 포착

부산남부경찰서, 용의자 긴급체포

부산, 20대, 여대생

부산 여대생 피살…이웃 남성이 목조르는 장면 CCTV 포착

부산 주택가에서 20대 여대생이 살해돼 경찰이 용의자를 체포했다.

19일 부산 남부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전 7시께 부산 남구의 한 주택가에서 여대생 A(21)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 이 여성은 골목길 옆 주택가 주차장에서 피를 흘리며 숨진 채 발견됐다. 발견 당시 숨진 지 3시간이 지난 것으로 추정됐다.

경찰은 한 남성이 A씨의 목을 조른 채 주차장으로 끌고 오는 폐쇄회로(CC)TV를 확인하고 수사를 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이 남성이 이웃 주민인 B씨인 것으로 확인했다.

부산 여대생 피살…이웃 남성이 목조르는 장면 CCTV 포착

이 남성은 범행 장소에서 불과 400m 떨어진 주택에서 거주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강도 범행으로 추정되며 정확한 범행동기를 수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강신우기자 seen@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