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경수진, 요리 고수+진솔 토크 ‘쿡방 인재’ 탄생

  • 정다훈 기자
  • 2019-04-15 12:41:40
  • TV·방송
배우 경수진이 ‘쿡방 인재’로 두각을 나타내는 존재감을 발휘했다.

경수진은 지난 14일 방송된 올리브TV 예능 ‘모두의 주방’의 게스트로 참여해 수준급 요리 실력과 편안한 매력으로 프로그램의 감칠맛을 더했다.

경수진, 요리 고수+진솔 토크 ‘쿡방 인재’ 탄생

‘모두의 주방’은 처음 만난 사람들과 함께 요리하고 음식을 나누며 소통하는 프로그램. 경수진은 보기만 해도 절로 기분이 좋아지는 미소로 등장, 줄곧 밝은 에너지를 내뿜으며 요리 고수 면모까지 빛냈다.

경수진은 “평소 운동할 때 자주 챙겨봤다. 친구들과 모여서 음식 만들어 먹는 걸 좋아하는데, 대리만족이 되더라”며 팬심을 드러냈다.

경수진은 생골뱅이, 주꾸미를 비롯해 싱싱한 요리 재료를 한 가득 챙겨오는 정성을 보였다. 이날 완성한 LA갈비와 생골뱅이 소면무침은 엄청난 비주얼을 자랑하며 시청자들의 입맛을 돋웠다.

그는 음식에 얽힌 소소한 추억을 전하며 공감대를 형성했고, 요리를 만들어 가는 과정에서 실용적인 레시피 전수도 잊지 않았다. 특히 LA 갈비를 10분 만에 양념을 재워 만드는 꿀팁은 모두를 놀라게 했다.

프로그램 취지를 살리는 ‘맛깔 나는 활약’을 보여준 경수진은 따뜻한 공감 능력까지 돋보였다. 그는 요리에 집중하면서도 세심하게 상대방의 말을 경청했다. 반면 자신의 이야기를 할 때는 인간미가 묻어나는 진솔한 답변으로 꾸밈없는 매력에 빠져들게 했다.

자연스러운 대화법을 구사하며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는 평. 또한 경수진은 함께 출연한 이들과 대부분 초면이었음에도 어색함 없는 케미로 편안하게 동화됐다.

경수진은 오랜만에 출연한 예능에서 꽉 찬 매력의 진가를 확인시켰다. 게스트 이상의 존재감으로 기분 좋은 포만감을 선사한 경수진의 향후 활동에 기대감이 쏠린다.

한편 경수진은 오는 6월 방송될 TV조선 드라마 ‘조선생존기’에서 여주인공 이혜진 역으로 시청자들을 만날 예정이다.

/정다훈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