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공식입장]오연서 측, ‘정준영 동영상 루머’ “전혀 근거 없어..심각한 명예 훼손”

  • 최주리 기자
  • 2019-03-13 12:34:56
  • TV·방송
배우 오연서가 정준영 관련 악성 루머에 대해 강경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13일 소속사 셀트리온 엔터테인먼트 측은 “현재 유포 중인 당사 소속 배우 관련 내용은 전혀 근거 없는 루머로,허위 사실의 무분별한 확대로 배우 명예의 심각한 훼손이 우려되는 상황이다”라고 밝혔다.

[공식입장]오연서 측, ‘정준영 동영상 루머’ “전혀 근거 없어..심각한 명예 훼손”
배우 오연서 /사진=서울경제스타 DB

이어 이들은 “이에 당사는 확인되지 않은 루머의 작성, 게시, 유포자에 대한 증거 수집과 법적 대응 및 소속 배우의 권익 보호를 위해 모든 수단을 강구할 것임을 알려 드린다”고 강조했다.

앞서 오연서는 가수 정준영의 ‘몰카’ 카톡방 유포 사건이 논란이 되면서, 정준영 관련 정보지(지라시)에 이름이 올라 의혹을 산 바 있다. 정보지엔 오연서 뿐만 아니라 정유미, 이청아, 트와이스 등 연예인들의 이름이 올라 각 소속사 측에선 강력한 법적 대응을 예고하고 있다.

→다음은 오연서의 소속사 셀트리온 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셀트리온 엔터테인먼트 입니다.

현재 유포 중인 당사 소속 배우 관련 내용은 전혀 근거 없는 루머로, 허위 사실의 무분별한 확대로 배우의 심각한 명예 훼손이 우려되는 상황입니다.

이에 당사는 확인되지 않은 루머의 작성, 게시, 유포자에 대한 증거 수집과 법적 대응 및 소속 배우의 권익 보호를 위해 모든 수단을 강구할 것임을 알려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최주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